'종교'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8.03.21 치유-형상,종교,연구,기획

글쓴이: *** 날짜: 2006.04.28. 16:30:56
우선은 감사 드립니다. 그리고 3주년 맞으신걸 축하드리면서 무궁한 발전이 있으시길 바랍니다. 1972년 남자, 음력06월19일 오전11시40분 전남나주출생

1.저의 명에 있어서 귀천은 어떤지 운에 흐름에 있어서 길흉화복이 어떻게 진행이 되는지 알고 싶습니다.(앞으로 10년동안만이라도 운에 흐름을 구체적으로 알고 싶습니다)
2,사주에 따른 인연있는 직업을 알고 싶습니다. (공무원(교정직,보호관찰직)/道學/학문연구직/공무원(보건직)/기타등) (현재는 직장을 그만둔 상태입니다.)
3,금전운이 있는시기와 손재운이 미래에 어떠한지 알고 싶습니다. (저에 의지와는 무관하게 형님에 의해서 신용불량자가 되어 갚아나가고 있는 상황입니다.그래도 형님을 원망하는 소릴 하진 않았습니다.)
4.궁합에 있어서도 본인에 매력과 인연,어떤배우자를 만나는지,상보는 어떤지 묻고 싶습니다.
5.나쁜장부와 건강이 좋아지는 해운은 언제인지요?
관심을 갖어주셔서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본 임상자료의 저작권은 지지닷컴에 있다'

짠음식 글쓴이: 안초 날짜: 2006.04.29. 07:18:41
몇까지 확인하고 시작하겠습니다.
둥근 얼굴이면서 각이 진 얼굴입니다.
단음식과 술을 좋아하며 짠음식, 생선회를 싫어합니다.
생각이 많고 복잡합니다.
게시판 위를 참조하시어 답변해 주십시오.
2006.4.29. 안초

re: 짠음식  글쓴이: *** 날짜: 2006.04.29. 12:11:34
전체적인 얼굴형태는 둥글다기보단 유선형이지만 각이 졌습니다.
얼굴이 작은편이며, 이목구비가 오밀조밀합니다. 상대적으로 눈이 작고 눈매가 강합니다. 이마는 넓고 앞이마가 입벽을 한 모양이입니다.
음식은 단백한 음식을 좋아하며 술은 보통으로 좋아 합니다. 음식을 보통은 가리진 않습니다.
생각이 많고 복잡한것은 아무래도 공허한 생각을 한다라고 얘기하고 싶습니다. 같은 얘기가 될까요..

연구 기획  글쓴이: 안초 날짜: 2006.04.29. 13:38:40
네, 확인되었습니다.
턱이 좀 나온 둥근 유선형입니다. 제가 구체적으로 밝히지 못했습니다. 앞으로 턱이 나오면서 더욱 길어질 것인데 좋은 것 아닙니다.

1. 지금 매우 혼란한 시기에 있습니다.
원래 초반에 운이 있는 사람은 초반운으로 후반까지 밀고 나가야 하고, 후반에 운이 있는 사람은 준비해서 후반에 일어나야 합니다. 박현수님은 초반운을 후반으로 밀고 가야 하는 사람인데 지금 새로이 인생을 시작해야 하는 시점에 있는 듯하니 좀 실수를 하셨습니다. 따라서 자영업보다는 취직을 하셔야 합니다.

2. 성격이 연구계통, 기획력이 있으므로 학문연구, 교정직이면 좋고, 여기다가 안정적인 공무원이면 더욱 좋겠지요. 희망직업을 잘 선택하시 것보니, 제가 바라보는 것보다는 좋아 보여 다행입니다.

3. 위 계통에 취직을 하셔서 그 집단에 따라가십시오. 그것이 가장 무난합니다.

4. 배우자 인연이 썩 좋지는 않습니다.
그래서 잘못하면 노총각으로 늙을 수 있으니 좀 더 관심을 가져야 하겠습니다. 따라서 결혼을 하셔도 부인 때문에 고생을 하게 됩니다. 궁합을 봐야 알 수 있겠지만 일단 턱이 긴 여자는 도움이 안 됩니다.

5. 이젠 건강에도 신경 쓰셔야 하겠습니다.
예전과는 달리 급격히 체력이 떨어질 겁니다. 건강은 역시 음식으로 관리하시는 것이 기본입니다. 좋아하시는 단백한 맛을 즐기시고, 해산물이라든지 짠 음식은 자제하십시오. 그리고 명상에도 관심을 가지셨으면 합니다. 60이상 노인이 되어서 치매 가능성도 있습니다. 아마도 컨디션이 안 좋을 때 특히 봄에 집중이 안되는 것을 느끼셨는지 모르는데 이런 것이 구체화되어 갈 수 있기 때문입니다. 먼 얘기이니 넘 부담 가지실 애기는 아닙니다.
2006.4.29. 안초

re: 연구 기획 글쓴이: *** 날짜: 2006.04.29. 15:43:34
말씀감사합니다.
궁금한 사항 몇가지만 더 여쭙겠습니다.
1.재운은 언제쯤 호전이 될까요?

2.진로를 道學계통으로 전문적으로 나아가도 될런지요?
예를 들면 종교라든지 그것을 업으로 삼을수 있는지 여쭙니다.

3.배우자와의 인연에서 '일단 턱이 긴 여자는 도움이 안 됩니다.'라는 것은 자기 주관이 뚜렷한 여성을 말씀 하시는건지요? 제게 어떤여성이 좋을지 덧붙여 설명을 해주셨으면 합니다. 더불어 배우자와 인연이 썩 좋지 않다는것을 간단하게라도 설명을 해 주셨으면 합니다. 부인이 어떤점이 절 힘들게 하나요?

4.체력관리를 운동으로 하는게 저한테 더 맞는건지요?
아님 보약이 필요할까요? 체력과 치매외에 조심해야 할건 없는지요?^^

종교 글쓴이: 안초 날짜: 2006.04.29. 16:14:19
1. 큰 흐름이 꺾이는 그 신호탄이 신불자라고 볼 수 있습니다. 그러니까 이에 대한 관리 유지만 남아 있지, 자기 힘으로 일어나기는 힘듭니다. 그래서 자영업보다는 취직 등 남에게 의탁하라고 말씀드렸습니다.

2. 종교계통도 괜찮습니다.

3. 턱이 길다는 것은 주걱턱의 형상을 말한 겁니다. 부인과의 상황은 상대적인 것이므로 지금 말씀드릴 수 있는 상황이 아닙니다. 닥치면 그 때 그렇구나 하고 조심하면 되는 겁니다. 모르는 것보다는 도움이 될 것이기 말씀드렸습니다.

4. 보약까지는 필요 없고, 음식만 관리하셔도 충분합니다.
2006.4.29. 안초

감사드립니다. 글쓴이: *** 날짜: 2006.04.29. 22:59:10
천금과도 같은 말씀 감사드립니다. 저에게 많은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마지막으로 두가지만 여쭙겠습니다. 하나는 누구나가 태어나는 이유랄까요? 그릇이랄까요? 이생에 태어나서 해야하는 일 그러니까 숙명이 있다고 하던데 전 어떤 그릇으로 태어난 건가요?

또 하나는 사람이 살면서 많은 선택을 하게 되는데 이것 또한 타고난 운명의 범위안에서 선택을 하게 되는것인지요? 살면서 안초선생님에 말씀 마음에 새기며 삶에 방향으로 삼게 될 것 같습니다. 노고에 감사를 드리며 지지닷컴 앞으로도 무궁한 발전이 있으시길 비옵니다. 다시 한 번 감사드립니다.

악보노래  글쓴이: 안초 날짜: 2006.04.30. 09:37:44
운명이란 일종의 악보이지만, 노래는 구구절절 선택하여 내가 부릅니다. 어떤 악보인지는 위에서 말씀드렸고, 이것을 무시하고 음치로 부르던 음정과 박자를 정확히 맞추어 멋드러지게 부르던, 자신의 선택과 노력입니다.

질문의 답변이 될 것입니다. 수고하셨습니다.

머무름을 알라!! 지지닷컴

Posted by 무중 이승수 지지닷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