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회'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08.05.17 진로-수행,기회, 정신수행
  2. 2008.03.20 치유-인생역전,기회,비만,배우자,인연

제목: 상담 부탁 드립니다. 글쓴이: 질문 날짜: 2007.09.26. 13:59:46

[본 임상자료의 저작권은 지지닷컴에 있다]
1. 출생년월시: 1971년 12월 30일(양) 진시 (오전7시30분 아니면 8시 30분)
2. 태어난 장소: 서울
3. 성별: 남

지금 절에서 수련중입니다.
자연을 보고서 천지운행을 공부하고 인체를 보고 있습니다.
지금의 공부가 어느 정도까지 갈수 있는지와
2-3 년후에 사회에 나왔을때 제가 하고자 하는 일이 잘될수 있는지에
관해서 알고 싶습니다.


제목: 큰 얼굴 글쓴이: 안초 날짜: 2007.09.27. 10:07:18
몇 가지 확인하고 진행하겠습니다.

넓은 계란형의 큰 편의 얼굴입니다.
맵고 짠음식 좋아하며, 단음식, 신음식 싫어합니다.
표현력이 좋습니다.
게시판 위를 참조하시어 답변 주십시오.
2007.9.27. 안초


제목: re: 큰 얼굴 글쓴이: 질문 날짜: 2007.09.27. 11:36:39
넓은 둥구런 얼굴형에 턱이 약간 각이 있습니다.
얼굴 크기는 보통이거나 약간 큰편입니다.
음식은 특별히 가리지 않고 맛에 크게 신경쓰지 않습니다.
어려서 부터 싱겁게 먹어서 짠음식을 싫어하고 나머지 맛에 대해서는
둔감합니다. 아주 맛이 없지 않으면 별 신경쓰지 않고 먹는 스타일 입니다.
표현력은 좋지 않습니다.
사진 보내 드리겠습니다.

제목: 기회는 있습니다 글쓴이: 안초 날짜: 2007.09.27. 13:45:18
먼저 수행은 잘 택하였습니다. 그러나 고행, 근력보다는 명상, 감응 부분에 좀 더 노력해야 하겠습니다. 아직은 시작인 듯합니다. 음식은 잡식을 할 사람은 아니니, 내가 무슨 음식을 좋아 하나를 판단해 보십시오. 짠음식을 좋아할 수는 없겠지만 민감하게 반응하는 것이 맞습니다.

지금의 공부는 앞으로 5년 정도 좀 더 진행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어차피 사회에 나와도 방황할 겁니다. 그리고 위 시기가 지난 후 사회에 나와서 목적한 바에 도전하십시오. 위 시기가 인생의 최고 정점이므로, 최선을 다 한다면 성취감을 이룰 수 있을 것입니다. 그러나 길게 가지 않을 수 있으니, 확실히 잡았다면 초심을 잃지 말고 놓치지 말아야 하겠습니다.

그럼 수고하십시오.
2007.9.27. 안초

제목: re: 기회는 있습니다. 글쓴이: 질문 날짜: 2007.09.27. 21:07:44
답변에 감사합니다.
다른 이에게 물어보니 제가 표현력이 좋다고 하더군요.
음식은 정갈하고 깨끗한 음식을 좋아하고 육식을 즐기지 않습니다.
짠음식에 관해서는 잘 모르겠고 다른 맛에 대해서는 대체로 맞습니다.
그동안은 근력과 고행의 수행을 많이 해왔고 이제는 명상과 감응 부분의
수행을 하고 있습니다.
5년의 수행기간 동안 중간 중간에 굴곡이 있을 수 있다고 봅니다.
안초선생님께서 말하는 인생의 최고 정점 시기가 5년후인지 아니면
수행을 하는 5년을 말하는지 알고 싶습니다.

제목: 정신수행 글쓴이: 안초 날짜: 2007.09.27. 22:21:37
네, 짠음식은 좋아하지 않는 것이 맞습니다. 그런데 이것이 밖으로 들어나야 하는데 그렇지 않으니 민감하다고 말씀드린 겁니다. 이렇게 되면 각진 얼굴에서 계란형의 얼굴로 바뀝니다. 수행이 어느정도 된다면 이것이 자신의 얼굴입니다.

지금은 정신적인 부분에 문제가 있어서 각진 얼굴이 되는 겁니다. 따라서 앞으로 5년쯤은 어차피 수행을 할 시기입니다. 육체가 아닌 정신적인 수행입니다. 그리고 이것이 끝난 후, 다음 5년쯤은 그래도 좋은 운이 오니 이때를 이용하여 기회를 잡으라는 말입니다. 물론 수련의 효과가 있어야 합니다. 이것은 아마도 앞으로의 자신의 계획과도 어느정도 일치 하는 것 같습니다. 그리고 이 기회를 기반으로 나머지 평생을 살아갈 기초를 만드는 것입니다.

쉽지 않은 길입니다만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2007.9.27. 안초


제목: re: 정신수행 글쓴이: 질문 날짜: 2007.09.27. 23:04:03
성실한 답변에 감사합니다.
20대때 날까롭고 각진 얼굴이 지금은 거의 없어졌는데 사진을 찍으면 턱에
약간 남아있다고 합니다.

절에서는 2-3년 정도 수행을 하고 사회에 나와서 나머지 2-3년의 수행을 할 예정입니다.절에서 3년 정도 수행을 할때도 중간에 1-2번 정도 나와야 될 일이 생길 것이라 예상됩니다. 저를 위해서가 아니라 남을 위해서요.

첫술에 배부르지 않듯이 사회에 나와서 공부를 할때도 차근차근 준비를 해서
다음 5년을 준비하면서 시간을 보낼듯합니다.
안초선생님의 글이 제가 저를 바라본 것과 비슷하여서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감사합니다.

Posted by 무중 이승수 지지닷컴

결혼 배우자운, 직업운 알고 싶어요 글쓴이: *** 날짜: 2006.05.15. 08:31:24 '본 임상자료의 저작권은 지지닷컴에 있습니다'
생년월일 1979년 7월 20일생 태어난시 아침; 06시00분 생일은 음력 성별은 여자

저는 언제 시집가는지 궁금합니다 저는 어느 지역에서 살게 될까요? 배우자는 어떤 사람(직업 등)을 만날건지 궁금합니다 저의 직업운도 궁금합니다  지난 여름에 어지러움증이 좀 있어서 지금은 나아졌는데 아직도 좀 있습니다

음식기호 글쓴이: 안초 날짜: 2006.05.15. 09:05:30
몇 가지 확인하고 진행합니다.
계란형인 듯 하면서, 각이 지고 긴 얼굴입니다.
매운음식과 짠음식을 좋아하며, 신음식과 단음식을 싫어합니다.
자신의 음식 기호를 잘 모를 듯합니다.
게시판 위를 참조하시어 답변 주십시오.
2006.5.15. 안초

re: 음식기호 글쓴이: *** 날짜: 2006.05.15. 09:24:39
얼굴은 밑부분이 각이 졌습니다 둥글 넓적한 형이며 사각형턱입니다.

매운음식과 짠음식을 좋아하고 단음식도 무척 좋아합니다
옛날엔 건포도같이 단것을 싫어했으나 현재는 살이쪄서 그런지 단것을 매우 좋아합니다 신것도 요즘은 좋아서 식초물에 절인 무, 재래기 같은 것도 잘 먹습니다 신맛이 몸의 피로를 풀어준다고 해서 좋고 2년동안 자취생활을 하다가 보니 심맛을 거의 안먹다가 다시 집에 들어와서(9개월 정도) 해주시는 음식 골고루 잘 먹고 있습니다 신맛을 그동안 안먹어서 그런지 처음 집에 왔을땐신맛이 당겼습니다

저는 기름에 구운 생선, 김 등 기름에 굽거나 볶은 음식을 좋아하고, 케잌같은 달콤한 음식도 좋아합니다 전 어지럼증세 이후에는 닭이 너무 좋아져서 통닭이나 닭백숙을 좋아합니다 옛날보다도 더많이요

그러나 쇠고기국의 쇠고기는 잘 먹지 않고, 그냥 불고기 좀 먹어요 원래는 채식 쪽이서서 된장국, 시래기국 등을 먹고 고기를 싫어했어요 요즘에는 고기를 닭고기 쪽으로 많이 좀 먹는편입니다 그리고 시금치를 옛날보다 더 좋아하게 되었습니다 살도 빼고 싶은데 제가 짠 것을 좋아해서 그런지 물은 잘 안마시는 편인데도 다리, 얼굴이 자고 일어나면 잘 붓습니다


기회 글쓴이: 안초 날짜: 2006.05.15. 12:42:38
구제적인 답변을 주셨습니다.

1. 음식
자신의 음식을 구분하지 못하기 때문에 비만합니다. 이것이 제일 중요합니다. 가장 이상적인 것은 신맛과 기름음식(튀기건 볶음)을 좋아해야 합니다. 그리고 나머지 매운음식, 짠음식, 단음식은 모두 살을 찌게 하는 음식입니다. 그런데 다이어트 한다고 인위적으로 굶거나 남을 쫒아 편식을 하는 것은 안 됩니다. 제가 지적하는 음식 맛이 본능적으로 발휘되어야 합니다. 그래서 기수련 등을 권하고 있습니다. 어쨌든 이러한 기의 순환이 안 되면 모든 것이 어렵습니다.

2. 결혼, 직업
지금으로서는 배우자와 직업을 찾기가 쉽지 않습니다. 또 배우자와 직업을 찾았다하더라도 임시적일 수 있습니다. 그렇다고 없다는 것 아닙니다. 그러니 정신 바짝 차리고 좀 더 적극적으로 남자와 직업을 찾을 기회를 만들도록 노력해야 할 것입니다. 아직은 젊으니까 말입니다.

따라서 위에서 말한 것처럼 음식을 조절해 보고, 배우자와 직업이 생기면 진정한 인연인지 깊이 생각해야 할 것입니다. 스쳐지나가는 인연도 많기 때문입니다. 언제 결혼하고 언제 직업을 얻고 그런 것은 정해 있지 않습니다. 큰 틀 안에 자기가 선택하기 나름입니다.

좀 더 적극적인 기회를 만드는 노력이 필요합니다.
2006.5.15. 안초

안초님기회는어떻게잡나요?  글쓴이: *** 날짜: 2006.05.15. 22:41:57
안초님
지금은 기회를 잡기 어려운가요? 배우자를 찾을 기회를 만들도록 노력하라고 하셨는데, 지금 찾는 사람은 임시로 스쳐가는 사람이라는 말씀이신가요?

언제부터 만나게 되는지요? 저의 눈을 낮춰 빨리 시집가버릴까 하는 생각도 일순간 듭니다 (제가 저에게 결혼을 못하게 막는건 아닌지요?, 제가 눈이 높아서 그런지 모르겠어요) 음식으로 조절하면 제 기운이 바뀔까요?

음식과 제 결혼, 직업운이 영향을 받게 되는 관계를 저는 아직 잘 모르겠습니다. 또 제가 조급증이 있어서 위의 문제로 인해 몹시 고민됩니다 그리고 신맛은 알것같은데, 기름음식을 좋아하면 살이 더 찔것같은데요 어떻게 기 수련을 하는지요? 저의 걱정을 좀 덜어내어 주십시요

운명치유 글쓴이: 안초 날짜: 2006.05.16. 00:18:12
기회를 어떻게 잡는가?

참 어려운 질문이고, 또 필요한 질문입니다. 우리 인간이 운 앞에 굴복하고 주저앉을 수만은 없지 않습니까. 결국 우리 인간의 삶은 매사가 선택의 과정입니다. 그래서 생각한 것이 운명치유입니다. 이것을 다르게 부르면 개과천선, 피흉취길이라고 부릅니다. 저의 머리를 떠나지 않는 숙제이기도 합니다.

일단 形(모양)=氣(음식)=運(4주)는 함께 움직입니다.
형기상감하여 운기하기 때문입니다. 동양학의 가장 큰 원리의 하나이며 제가 여기서 상담하는 근본입니다. 그런데 이해하시는지...

위에서 먼저 우리가 할 수 있는 것이 음식입니다. 음식은 우리가 살아가는데 가장 중요한 기초이며 실제로 命과 운기하는 대상입니다. 즉 음식은 운명치유의 가장 기초단계입니다. 그런데 위 음식을 인위적으로 내 마음대로 할 수 없습니다. 그래서 수련이 필요한 것입니다. 氣가 정상적으로 운기하면 스스로 필요한 음식 자제할 음식이 구분됩니다. 물론 답은 제가 이미 말씀드린 대로 쫒아갈 겁니다. 즉 답을 이미 알고 있지만 인위적으로 할 것이 아니라 자연과 순응하여 쫒아가도록 해야 한다는 말입니다. 그러다 보면 모든 것이 바뀝니다. 형상, 운명...

위 기름진 음식과 술, 커피 등이 가능하며 이것은 조금씩 먹어봄으로서 스스로 판단할 수 있습니다. 그러면서 반응을 살피십시오. 살찌는 체질이라 금방 알 수 있을 겁니다. 부작용만 없다면 조금씩 양을 늘려갑니다. 그러다 보면 자신이 묻는 스스로의 답변을 얻을 수 있습니다.

그리고 다음 가장 중요한 것이 배우자이겠지요. 자신의 단점을 보완할 배우자는 반듯이 있겠지요. 단지 사람에 따라 그런 사람을 만나기 쉽고 어려울 뿐이겠지요. 그런데 이것 정말 어렵더군요. 아무리 좋아도 스스로 판단해 내지 못하더라고요. 일단 스스로 일어나는 것보다는 여기에 성패가 있습니다.

일단은 여기까지 하시지요.
2006.5.15. 안초

re: 운명치유 글쓴이: *** 날짜: 2006.05.16. 20:03:10
안초님 기름 음식을 먹으면 살이 더 찔 것 같아 망설여집니다.
커피, 술 역시 살찌게 만드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만, 하루에 얼마만큼을 먹어보아야 하는지요?(예: 커피는 3잔정도)

제가 운을 변화시키려면 얼마정도 걸리나요?
그리고 배우자가 될 진정한 인연인지 저는 잘 구별하기 어려울 것 같습니다. 운이 좋은 쪽으로 변화되면 그것을 알수 있게 될까요? 제 생각에 저의 기운과 비슷한 사람을 만나게 될 것 같습니다. 만약 제가 만날 인연은 내년까지라면그 안에 운이 다 변화되지 않으면 어떻게 하나요? 차차 나이가 들어감에 있어 막연히 기다릴 수만은 없어서요

그리고 한가지 문의드리고 싶은 것은 무표정하거나 어두운, 좀 심각해보이는 얼굴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 얼굴표정 역시 기운이 바뀌게 되면 바뀔까요?
얼굴표정을 바뀌게 할 음식이 있으면 알려주십시요

운명치유 글쓴이: 안초 날짜: 2006.05.17. 07:14:01
저는 설계도 같은 큰 범주만 말씀드릴 수 있습니다.
실제는 본인이 해 보면서 판단해야 하는 겁니다. 음식 역시 조금씩 먹어보면서 반응을 살펴 스스로 판단해야 하는 겁니다.

글쎄요. 얼굴표정이야 마음을 다스려야 하겠지요. 어둡다면 밝게 생각하고 또 그렇게 보다보면 마음이 그렇게 변할 것이고 그러다 보면 얼굴에도 나타나지 않겠습니까.
일단 여기까지 하시지요.

감사합니다 글쓴이: *** 날짜: 2006.05.17. 21:15:14
안초님 답변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일단 열심히 노력해 보겠습니다 제 성격도 변화시켜보겠습니다
제 인생의 선택을 도와주신 안초님께 감사드립니다

머무름을 알라!! 지지닷컴

Posted by 무중 이승수 지지닷컴